Fashion

Golden Moments, Golden Globes

제 77회 골든 글로브 시상식과 함께한 디올 드레스
제 77회 골든글로브 시상식

사랑스러운 다코타 패닝

여신미 가득한 제니퍼 로렌스

변치 않는 아름다운의 대명사 샤를리즈 테론 등

디올 드레스로 우아함을 발산한 셀러브리티 들의 화려한 제 77회 골든글로브 시상식 레드카펫

 

지난 5일, 미국 LA에서 열린 '제 77회 골든 글로브' 시상식에서

한국 최초로 봉준호 감독의 <기생충>이 외국어 영화상을 수상했습니다.

이와 더불어 헐리우드 셀러브리티들의 화려한 레드카펫 패션도 주목받고 있습니다.

그 중에서도 "The Morning Show" 시리즈에 출연한 제니퍼 애니스톤의 디올 오뜨 꾸뛰르 블랙 올 드레스는 레드카펫의 정석 드레스라며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냈습니다. 

 

그녀의 드레스는 Mousieur Dior의 아카이브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되었습니다.

그녀의 이 드레스를 위해 25 야드의 실크 원단이 사용되었으며, 디올 공방 만의 노하우로 약 200시간에 걸쳐 이 드레스를 완성했다고 합니다. 

/

related posts

Recommended posts for you